조회 수 1561  l   추천 수 0  l   2015.01.08 18:53

후기.   [0]

KKkK    Lv.  1
    • 0/0
    http://wi.visualshower.com/ko/4166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후원팩까지 구매했고 1회차 재욱이로 항구까지 왔는데 그냥 하기가 싫어집니다. 

    아마 앱스토어에 나오면(안나오겠지만) 다시 잡을 수도 있겠지만 일단 이 게임의 큰 문제점이

    전혀 다시 플레이 할 메리트가 없어요. 몇년전에 감독판에서 화이트 아일랜드로 리메이크 했을땐 

    브금이랑 게임의 수준급인 시각적인 즐거움 덕분에 '와 스토리는 비슷해도 돈주고 살만하네' 이런 느낌이었는데

    이번에는 초반부, 배타는 장면, 리터칭 빼고는 그냥 바뀐게 안보여요(본인 기준). 이 게임이 얼마나 심각한 수준인지

    깨달은게 아마 밤에 동굴 돌아다니고 있었는데 지루하고 눈 감겨서 정신 차리니깐 그냥 아침, 다른게 아니고 게임이 애초에 화이트 아일랜드를

    구매한 사람들 한테는 하는게 고통스러울 정도로 새로운 점이 거의 없는듯 하네요. 그러니깐 당연히 지루해질 수 밖에 없겠지만...

    그리고 게임을 이렇게 만들어놓고 가격책정이 정신나간 수준같아요. 겉모습만 조금 바뀐 게임을 거의 원래 가격의 6배 정도로 파는게

    이 게임인데 옆동네 회색도시랑 비교해봐도 회색도시도 컨텐츠에 비해서 비싸다고 창렬도시라고 욕먹는 판에 이 게임은 그정도 가격에

    억지로 늘린 플레이타임 제외하고 사실상 보이스도 없고 '리메이크' 했지만 본인 경험과 다른사람 말을 들어보면 차이도 없는거 같네요

    보통 여러 게임들을 보면 한 프렌차이즈가 망하는건 여러 원인이 있지만 일단 신작이 아무리 망작이라도 출시되면 일단 어느정도 팔려요.

    다만 문제가 그 다음작 부터 판매량이 급감하니깐 문제죠. 이번 죽음에 이르는 꽃도 그런 느낌입니다. 

    이렇게 처참한 수준의 작품을 보고 실망한 사람이 적어도 저 한명 뿐이라고는 생각하지 않습니다.

    IOS의 딱딱거리는 버그가 거의 1년동안 수정이 안되고 결국 안드로이드는 업데이트까지 안됐지만 그때는 퍼블리셔 핑계를 댈 수도 있었죠. 근데 이번엔 그거랑 다른 차원의 문제 같네요.

    이번 죽음에 이르는 꽃을 보고  드디어 이 시리즈의 미래가 걱정되는 수준까지 왔습니다. 딱딱사태때 다시 하얀섬 시리즈은 안사겠다고 다짐했던 그 다짐을 깼지만

    앞으로는 확실히 그럴 일은 없을것 같습니다. 고마웠어요 비주얼샤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댓글 수 조회 수 글쓴이 날짜
    공지 [공지] 하얀섬 시즌2 10, 11, 12 에피소드 정식 업데이트 안내   [17] file 17 3242 Waterpark 2019.06.28
    공지 [공지] Google + 지원 종료에 따른 조치 방안 안내   [0]  0 1259 Waterpark 2019.02.18
    공지 [공지] 시즌패스 유저보상 지급 안내   [61]  61 5068 치킨제독 2018.03.02
    공지 [안내] 게시판 이용수칙 안내   [8]  8 1030 워터파크 2017.08.29
    공지 [안내] 만다 얻는 법   [16]  16 5439 VS_MaMa 2017.04.04
    공지 [공지] 에피소드 공략영상 관련 요청의 말씀   [6]  6 2902 BlackRose 2017.02.07
    12373 조낸뻘글인데갑자기궁굼해져서말이죠비사의이게시판제목은대체몇자까지가능할까라는마음의소리따라하기놀이를했는데왜이리길게가냐고한참을불평불만하다하얀섬투를기대하면서조낸열심히쓰고있는데왠지계속늘어날듯한이기세는대체뭐란말이냐아놔미치겠네진짜여러분저좀살려주세요잉잉이럴때는하얀섬떡밥이필요한데순교자의탑같은거말이에요뮹뮹여러분저좀도와주세요밑에글보고도움좀어캐주시면정말감사하겠습니다아참이거무한히늘어나는거아니겠지요에서포기할려다가다시용기를내고몰컴족이지금미친짓하고있다고생각하시고요하튼이거몇백자   [4]  4 596 겜페이 시즌2 2010.03.14
    12372 결론적으로 밑에있는 미친듯한 뻘글은 이곳의 제목의길이의 한계를 말해주었음 (메인에서 보이는것) 250자에요   [2]  2 725 겜페이 시즌2 2010.03.14
    12371 현재까지 비사의 떡밥이에요 우려먹기지만 뭍일까봐 다시 올려요 여러분 이글에 도움을 주시면 감사   [0]  0 651 겜페이 시즌2 2010.03.14
    12370 히히... 어떠십니까 비주얼샤워 관리자분들   [2]  2 606 겜페이 시즌2 2010.03.14
    12369 ㅎㄷㄷ 위대한 제부님의 명령으로 제글 하나 삭제   [3]  3 570 겜페이 시즌2 2010.03.14
    12368 부엉이는 부엉이   [3]  3 605 제로부엉이 2010.03.14
    12367 모두 나빠! 나만 미워하고!   [2]  2 575 겜페이 시즌2 2010.03.14
    12366 자 게시판 관리자들 끼리 배틀입니다.   [4]  4 573 겜페이 시즌2 2010.03.14
    12365 1. 장혁닷컴 2. 프로듀서팍 3. 관리자 4.랜턴마스터 순입니다 ㅋㅋ   [6]  6 661 겜페이 시즌2 2010.03.14
    12364 아니잠깐 김탐님도 있나요 근데 ㅋㅋ 5등   [1]  1 577 겜페이 시즌2 2010.03.14
    12363 ㅂㅂ 퇴겟   [1]  1 551 겜페이 시즌2 2010.03.14
    12362 인증메일 못 받으신 분들, 그래서 가입이 안되시는 분들께...   [3]  3 1269 프로듀서팍 2010.03.14
    12361 그러고보니 레이아웃(?)이 미묘하게 바뀌었음   [2]  2 604 이그니젝스 2010.03.14
    12360 나즈카..........   [2]  2 563 뮹뮹이할래 2010.03.14
    12359 오늘의성과   [2]  2 566 겜페이 시즌2 2010.03.14
    12358 지금 들어와서 알아낸 사실'6'   [5]  5 541 뮹뮹이할래 2010.03.14
    12357 지금 400번째글 이벤트해보시지 재밌을텐데   [4]  4 550 겜페이 시즌2 2010.03.14
    12356 ㅋㅋ 나는간다   [1]  1 519 겜페이 시즌2 2010.03.14
    12355 흐어 타락할뻔 했다...   [3]  3 525 이그니젝스 2010.03.14
    12354 모두들 비샤분들께 정말 중요한걸 모르시는군요.   [1]  1 547 제로부엉이 2010.03.14
    Board Pagination Prev 1 ...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 632 Next
    / 63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