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르바이트 다녀와서 다시 들려봤더니

by 알카리 posted Mar 14, 2010

어느새 글수가 300을 훌쩍 넘었네요ㅋㅅㅋ

 

가끔 하얀섬 게시판 글을 눈팅하다보며는.. 20대초반인데도 늙었나 싶은 생각이..

댓글이나 글들 보다보면 무슨말인지 잘 못알아 들을때가 많아지네요 ㅜㅜ

 

어쨋든 개발자님들과 함께 만들어가는 모습은 참 보기 좋습니다^^

게임도 게임 나름이지만 훈훈하네요~

저도 어쩔수 없는 한국인인가 봅니다.

자꾸만 이런 개발자님 모습에 더 믿음이 가고, 비주얼 샤워에 더 신뢰가 가게되네요ㅋㅅㅋ 

하얀섬2도 많이 기대중입니다.

 

20100127023043_28518231.jpg

 

토요일 하루는 이제 훌쩍 가버렸지만, 다들 즐거운 주말되세요 : )